대동CMC, 2024년 장애인 창업 컨설팅 수행기관으로 선정

  • 주소 복사
  • 밴드 공유
  • 네이버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대동CMC(대표이사 최진혁)가 ‘2024년 장애인 창업 컨설팅 사업’의 수행기관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2024년 장애인 창업 컨설팅은 중소벤처기업부와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에서 주관하는 사업으로, 창업을 희망하는 장애인 예비·재기·초기 창업자를 대상으로 창업단계별로 심층 상담을 통해 장애인의 성공적인 창업을 지원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대동CMC는 이 사업의 남부권 수행기관으로 선정됐으며, 부산, 대구, 울산, 경상남도, 경상북도 지역 장애인의 창업을 지원한다.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는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공공기관으로, 장애인 창업 및 기업활동 촉진을 통해 장애인의 경제적 자립과 고용창출을 지원한다. 능동적복지시대를 선도하는 장애인기업 육성을 슬로건으로 장애인의 창업 촉진, 창업 인프라 구축, 창업 아이템 발굴과 교육 등을 통해 차별적 관행 및 인식 개선과 장애인기업의 활동 증진, 장애인기업의 경영 안정 및 경쟁력 제고를 지원하고자 한다.

대동CMC는 사업의 수행기관으로서 보유한 인프라 및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해 장애인의 성공적인 창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구체적으로는 창업 컨설팅을 지원하는 컨설턴트 교육, 컨설턴트와 대상자간 매칭, 사전진단 및 컨설팅 수행, 컨설팅 성과관리, 우수사례 발굴 및 컨설팅 성과확산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사업 참가 신청은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 내방 및 등기우편, 이메일(jhw@debc.or.kr) 접수 등을 통해 진행할 수 있으며, 자세한 신청 자격과 접수 방법은 홈페이지 또는 전화 문의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한편 대동CMC는 중소기업 혁신바우처, 수출바우처, 관광바우처, 데이터바우처 등 사업 수행기관으로서 기업의 애로사항 해결 및 시장진출 전략 수립을 통한 경쟁력 확보 등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의 사업화 성공을 위한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대동CMC 사업운영본부 정인식 주임 070-7825-011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