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페이스랩, 이연에프엔씨에 ‘데이터퓨레’ 공급… 한촌설렁탕·육수당 가맹점 경쟁력 강화

  • 주소 복사
  • 밴드 공유
  • 네이버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프랜차이즈 경영관리 SaaS 솔루션 대표 기업 포스페이스랩(대표 승영욱)이 이연에프엔씨(대표 정보연)의 설렁탕 브랜드 ‘한촌설렁탕’과 국밥 브랜드 ‘육수당’에 ‘데이터퓨레’를 성공적으로 공급했다고 7일 밝혔다.

이연에프엔씨는 최근 배달, 키오스크, 투고(TO-GO) 주문 등 매장 운영 방식의 다양화로 본사 및 가맹점의 디지털 전환 필요성을 체감해 데이터퓨레를 도입했다. 이를 통해 다양한 형태로 흩어져 있는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데이터를 기반으로 의미 있는 인사이트를 도출해 비즈니스 혁신을 이뤘다.

데이터퓨레는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기반 프랜차이즈 경영관리 시스템이다. POS, 배달 앱, 키오스크 등 외식 프랜차이즈 가맹점에서 발생한 데이터를 통합·분석해 프랜차이즈 본사 비즈니스 전략 수립 및 가맹점 관리를 돕는다.

구체적으로 데이터퓨레는 가맹점, 가맹점주, 계약 관련 정보를 모두 DB화하고 계약 중인 모든 매장을 일괄 관리할 수 있는 ‘매장 관리자’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문제가 있는 가맹점의 경우 본사가 빠르게 파악하고 집중 관리할 수 있다.

가맹점 매출 정보 또한 한눈에 확인 가능하다. 배달 앱, POS, 키오스크 매출 정보뿐만 아니라 광고 효율, 리뷰 분석 보고서도 주기적으로 받아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가맹점은 수집된 데이터와 보고서를 바탕으로 비효율적인 운영 사항을 개선하고, 매출을 극대화할 수 있다.

포스페이스랩은 2024년 상반기 내 한촌설렁탕과 육수당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하고, 2024년 하반기에는 AI를 활용한 컨설팅 등 추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승영욱 포스페이스랩 대표는 “이연에프엔씨의 데이터퓨레 도입 이후 한촌설렁탕과 육수당의 가맹점 경쟁력이 한층 강화됐다”며 “포스페이스랩은 앞으로도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의 데이터 수집 및 활용도를 높이고, 비즈니스 혁신을 주도하는 토털 솔루션으로 발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2019년 설립된 포스페이스랩은 국내 1위 배달 대행 플랫폼 ‘바로고’ 출신의 승영욱 대표와 ‘네이버’ 출신의 최지호 이사가 설립한 데이터 분석 전문 기업이다. 현재 이연에프엔씨를 비롯해 △팔각도 △피자스톰 △스쿨푸드 △킹콩부대찌개 △달래해장 △이백장돈가스 등 다양한 외식업계 주요 사업자를 고객사로 확보하고 있다.

포스페이스랩 소개

2019년 설립된 포스페이스랩은 식품·외식업 데이터 분석 솔루션 전문 기업이다. 2022년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에 선정됐다. 외식·배달 관련 데이터를 수집해 매출과 고객 반응 등을 통합 분석해서 제공한다. 대표 서비스로는 프랜차이즈 운영에 필요한 다양한 솔루션을 통합 제공하는 ‘데이터퓨레’가 있다.

언론연락처: 포스페이스랩 홍보대행 웹케시그룹 김도열 이사 02-3779-0611 황유정 대리 02-3774-475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